본문 바로가기

Review/Device

소니 MDR-EX255AP 3.5 이어폰 가성비 죽이네요~

반응형

소니 MDR-EX255AP 이어폰

 

USB-C 타입이 아닌 3.5 단자

이어폰이랍니다. ^_^;;

 

몇년째 잘 사용해오던 이어폰

대륙의 실수라고 불리던

샤오미의 이어폰을 분실해서..

결국 다른 제품으로 구매를

하게 되었는데요.. 가격대비

음질을 생각안할래야 안할 수

없다보니..(비싼게 좋긴하지만;)

 

연말 큰 돈을 많이 써서...;;

2만원 내외 정도의 이어폰을

찾던 중에 3만원 후반되던

소니 이어폰 MDR-EX255AP

제품이.. 쿠*에서 29,900 원에

판매해서 냉큼 구매했답니다.

 

 

참고로 이어폰 모델명 뒤에 AP

라고 적혀있는 제품은 스마트폰

에서 음악 또는 통화할 때 쓰는

버튼이 달려있는 모델.. 입니다.

 

여튼.. 무척 컬러풀한 블루라서

개인적으로 컬러가 매우 맘에

드는데요. 실제 제품을 개봉을

한뒤 보면 좀 더 고급스러운

느낌의 진한 아쿠아 블루랍니다.

 

다만, 제품의 컬러와는 다르게

제품의 패키지.. 포장 상태는

저가.. 라는 느낌이 드는 너무

단박 심플한 패키지라는 점은

제품의 고급스러운 컬러와는

대조되는 마이너스 요소지만요..

 

 

여튼, 제품의 사진을 찍으면서

별도로 포토샵으로 제품에 대해

후보정을 하진 않았습니다.

색의 외곡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갤S20FE 로 찍은 사진 그대로

업로드했는데요. 이어폼의 여유분

그리고 줄감게 까지 기본적인 건

다 들어있어서 구성도 좋았습니다

 

이 제품의 유일한 단점이라면..

패키지 상태..... 라는 점이네요;

 

여튼.. 제품에 대해 개봉기가 아닌

실제 음악 여러장르 및 영화/애니

감상을 했을 때에는 베이스 음..

"둥~~~~"하는 느낌이 꽤 강했습니다

 

개인차이일진 모르겠지만, 락음악

들을 땐 조금 거슬리긴합니다.

다만, 일반적인 팝음악 이라던가

클래식의 경우 꽤 마음에 드네요 ^^

 

애초에 이 제품을 음악 듣기 위해

라기보단, 영상 편집하기 위해서

쓰는 거라 개인 용도에 맞기는

하지만.. 락음악을 듣는 분이라서..

베이스 음이 너무 강해서 음...

호불호는 나눠질순 있을거 같네요;

 

 

참고로 해당 제품은 늘 그렇듯..

제 사비로 필요해서 구매한

제품이랍니다. ^_^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