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ame/PC

나루토 스톰 4 CC2 뒷통수를 2번 쳤던 바로 그 게임!!

반응형

나루토 스톰 4 CC2 뒷통수를

2번 쳤던 바로 그 게임!!

 

아무리 나뭇잎 마을의 닌자는

통수를 2번 친다는 얘기가

있다고 해도 제작진에서 조차

뒷통수를 칠줄을 몰랐던 바로

그 게임... 나루토 스톰 4...

 

당시만 해도 나루토 스톰 시리즈

무척 좋아하는 팬으로서 나오면

예구를 했었는데.. 4에서 초반에

구매한 구매자들에게 엿을 먹어줬던

바로 그 게임이.. 나루토 스톰 4..

 

 

나루토 스톰 제너레이션이였나?

레볼루션 때였나? @_@;

그 때부터 슬슬 DLC 에 눈을

돌렸던가 싶었는데 이윽코..

레볼루션 DLC(의상) 이후에는

나루토 스톰 3 이다치 vs 카부토

편을 DLC로 판매하더니.. 이젠

스톰 4에선 대놓고 시즌 패스라고

팔아놓고 보루토 별도 DLC 넣은뒤

가격은 가격 다 쳐받으면서도..

 

결국 나온건 합본.... 기존의 시즌패스

포함 및 보루토 팩까지.. ㅡ_ㅡ;;

 

초기 예약 구매한 유저에 대한

특전 따윈 개나줘버리라는

초반에 일단 유저 잡자.. 라는 거

외엔 초회 예약에 대한 충성심을

아에 싸그리 뭉게뜨려 버렸던..

스톰 3까진 이해를 했지만.. 뭐

스톰 4 부터 CC2 에 대해서 더더욱

안좋게 보게 된 1人 입니다.

 

나루토 스톰 제작했던 CC2(사이버 커넥트)

행실은 나루토 스톰4 뿐만이 아닌

아수라의 분노 라는 게임에서도

진엔딩을 DLC(*유료)로 팔았을 때

진작에 알아봤아야 했는데.. ㅡ_ㅡ;;

 

 

 

여튼... 제작사 까는 건 이정도로

하고.. 게임 자체는 그래도 꽤나

잘 만든 게임이긴 합니다.

 

스토리는 스톰 3 이후의 이야기로

좀 무겁게 진행되는 만큼

스톰 2,3 와 같이 어딘가로 이동하는

스토리가 아닌 스토리 보드로

사스케 또는 나루토 등.. 스토리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

 

 

원작에 없던 요소를 넣는 건..

CC2 에서 한두번 그런것도

아니고..... 분량늘리기.. 라고 할수

있지만.. 그래도 질질 끌기보단

원작에 없던 이야기~ 라고 생각이

들 정도로 잘 구성했습니다.

 

물론, 시나리오는 키시모토 마사시 씨

(*나루토 작가)와 조율이 있었겠지만..

나름 잘 구성 되어있습니다.

 

 

오비토의 이야기도 잘 연출했습니다.

그리고 PSP 나루토밋 얼티밋에서

나왔던 무쌍류를 전작 스톰3에 이어서

스톰4에서도 잘 구성한 점도 꽤나

좋은 연출이였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게임 내의 난이도는 전작에 비해

더 오른 편입니다. @_@;

CC2 나루토 스톰 시리즈는 늘 그렇듯

난이도 조절이 없습니다. @_@;

(*드래곤볼 카카로트도 난이도 설정 없음)

 

 

게임이나 연출 그리고 합동 오의 역시

꽤 볼만한 요소입니다.

 

외전격으로 나왔던 나루토 레볼루션에서

처음 선보였던 합동오의도 스톰4에서는

더 업그레이드 되어서 그건 맘에 들더라구요

 

DLC로 통수 그리고 합본으로 가격 통수로

2번 뒷통수 맞아서 개인적으로 스톰 4에

쌓인 감정은 꽤 있는 편이지만.. 게임 자체로

평가한다면 수작이고 잘만들었습니다.

 

스톰이나 PS Store에서 간간히 할인을

하고 있기 때문에 정가보단 할인가로

구매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반응형